삼성 공채 유지 “채용안정-예측가능성 고려”



삼성전자를 비롯해 삼성 주요 계열사들이 신입사원 정기 공개채용을 계속 유지하기로 했다. 현대자동차, SK, LG, 롯데 등 주요 기업들이 정기 공채를 폐지하고 수시채용 방식으로 …
기사 더보기


토트넘경기일정 모든 정보 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