갱신 5억·갱신 미행사 7억·신규 10억…임대차법이 만든 ‘계단 전셋값’



임대차법 개정 이후 전세 시장에 이중가격이 보편화한 데 이어 ‘삼중 가격’까지 속속 나타나고 있다. 가장 낮은 가격은 기존 세입자 계약갱신청구권을 행사해 상승률이 5%로 제한된 …
기사 더보기


토트넘경기일정 모든 정보 보기


추천 기사 글